상단여백
HOME 시의회
광명시의회 이주희 복지문화건설위원장, 소통을 위한 현장점검
이주희 광명시의회 복지문화건설위원장은 18일부터 새로운 방역조치가 시행되면서 카페 매장에서도 식당처럼 밤 9시까지 취식이 허용되어 소통을 위한 현장점검을 통해 의견청취를 했다. (사진=주간광명신문)

지난 18일, 이주희 광명시의회 복지문화건설위원장은 18일부터 새로운 방역조치가 시행되면서 카페 매장에서도 식당처럼 밤 9시까지 취식이 허용되어 소통을 위한 현장점검을 통해 의견청취를 했다.

이주희 위원장은 각 매장 점주나 종사자가 사회적 거리두기를 실천하며 매출이 저조하다고 고충을 토로하자 위로의 말을 전하면서, “우리 모두가 ‘더불어 잘 사는 사회’를 만들기 위해 함께 노력하자”고 말했다.

또한, 이주희 위원장은 “광명시민들과 함께 코로나19 극복을 위해 더욱 철저하게 생활방역 준수를 하겠다”고 밝혔다.

 

장근영  jgy112@gmnews.kr

<저작권자 © 주간광명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장근영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